12월 1일, 세계 에이즈의 날

세계 에이즈의 날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에이즈 예방과 편견 해소를 위해 제정한 날입니다. 1988년 1월 영국 런던에서 열린 세계보건장관회의에서 148개 참가국이 에이즈 예방을 위한 정보교환, 교육홍보, 인권존중을 강조한 런던선언을 채택하면서 시작되었습니다. 이 날은 에이즈에 대한 정확한 정보와 예방책을 전달하기 위해 국제기구와 각국 정부가 다양한 행사를 마련하고, 에이즈에 대한 편견을 깨고 차별을 없애기 위한 캠페인이 열립니다. 혈액과 따뜻한 마음을 의미하는 ‘붉은 리본’을 몸에 부착함으로써 에이즈 감염자에 대한 차별과 편견을 없애고 사회속으로 이들을 받아들여 다함께 살아가는 인간다운 사회를 만들자는 ‘붉은 리본 운동’도 전개되고 있습니다.

 *출처: 시사상식사전, 박문각

 

요약

에이즈 확산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기 위해 열리는 행사

 

이슈

에이즈 대한 오해 풀기

에이즈는 ‘걸리면 죽는다’는 무서운 질병이란 인식에서 요즘은 관리만 잘하면 건강하게 살 수 있는 질병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많은 사람들에게 에이즈는 편견이 가득한 질병입니다. 에이즈에 대한 일반적인 오해를 풀고 예방이 최선임을 꼭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출처 : 에이즈 불치병에서 이젠 난치병으로 / YTN  (유튜브)

 

 *출처 : 당신이 몰랐던 ‘에이즈’ 바로 알기 / YTN 사이언스 (유튜브)

 

우리 몸에 들어오는 바이러스는 대부분 우리 몸의 면역 체계에 의해 제거됩니다. 그러나 HIV(Human Immunodeficiency Virus, 사람면역부전바이러스)는 오히려 이 면역 체계의 중심 역할을 하는 세포를 감염시키고 파괴합니다. 따라서 환자는 일반인에게는 문제를 일으키지 못하는 미생물에 쉽게 감염되거나, 특수한 종류의 악성 종양에 잘 걸리는 상태, 즉 면역기능이 저하된 상태가 되는데요, 이러한 상태를 후천성면역결핍증후군(AIDS, Acquired Immunodeficiency Syndrome;에이즈)라고 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HIV감염과 에이즈를 같은 용어로 섞어서 구분하지 않고 사용하고 있으나, HIV 감염은 단순히 사람면역부전바이러스에 감염된 상태를 말하고, 에이즈는 HIV 감염으로 면역능력이 떨어져서 합병증이 발병한 상태를 의미합니다. 

 

HIV감염 증상은 급성 HIV증후군, 무증상 잠복기, 후천성 면역 결핍증(AIDS)시기로 진행된다고 합니다. 급성 HIV 증후군은 감염된 후 3~6주 후에 발생하여 발열·인후통·임파선 비대·두통·관절통·근육통·구역·구토 등의 증상이 나타납니다. 의심할만한 특이한 증상이 나타나지 않는 무증상 잠복기를 대개 10년 정도 지속되지만 여러 요인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이 시기에는 겉으로 드러나는 증상은 없지만 HIV가 지속적으로 면역세포를 파괴하여 면역 기능이 서서히 감소하게 됩니다. 이 시기가 지나 후천성 면역 결핍증 시기가 되면 정상 면역력을 가지고 있는 사람에게서는 거의 발생하지 않는 여러 종류의 감염성 질환이 발생하고, 면역 결핍으로 인해 암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일반적으로 HIV 감염인의 50% 정도가 후천성 면역 결핍증 시기로 이행되기까지는 약 10년이 소요되며, 약 15년 후에는HIV 감염인의 75%가 후천성 면역 결핍증 상태가 됩니다. 하지만 HIV증식을 억제하는 효과적인 치료제가 개발되어, HIV 감염 환자가 치료제를 복용하고 규칙적인 진료를 받는다면 HIV의 증식이 억제되고 면역세포가 회복되어, HIV에 감염되지 않은 사람과 동일한 생활을 할 수 있습니다.

 

 

HIV감염은 혈액검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는데요, HIV 감염 또는 에이즈에 대한 사회적 낙인 문제로 인해 많은 사람들이 이 검사를 기피하기 때문에 본인 선택에 따라 익명 또는 실명검사가 가능하도록 법으로 규정하여 권장하고 있다고 합니다.

<국민건강지식센터 건강칼럼-네이버 지식백과>에서 발췌

4tjjreLuZtb

 

 

체험자원

 

대한에이즈예방협회서울특별시회

(사)대한에이즈예방협회 서울특별시지회

 

체험프로그램

 

유아 성인형극 공연 및 체험

초,중,고등학생 대상별 성교육

소감태그 참여결과
소감태그별 랭킹
잠시 기다려 주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