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 영원산성

10월 15일, 문화의 날

강원도

원주시 관광과

033-737-5132

http://tourism.wonju.go.kr

강원도 원주시 판부면 금대리 산50-2번지

관심 자원

개요

◇시대 : 신라시대, 적의 침입에 대비해 치악산에 위치한 돌로 쌓은 산성

◇내력 : 신라 문무왕 때 이 산성이 축조되었다고 하나, 명확한 근거가 있는 것은 아니다.  삼국사기에 궁예가 치악산 석남사(石南寺)를 근거로 하여 가까이 있는 고을을 공격한 일이 있어 당시 궁예가 이 산성을 이용하였던 것이 아닌가 짐작된다.
1291년(충렬왕 17) 원나라의 합단군(哈丹軍)이 침입하였을 때, 향공진사(鄕貢進士)인 원충갑(元冲甲)이 원주 백성들과 함께 이 산성으로 들어가 지키다가 적군을 크게 물리친 곳이다. 또 임진왜란 때에는 원주 목사 김제갑(金悌甲)이 주민을 이끌고 들어가 끝까지 싸우다 전사한 곳으로, 임진왜란 당시 치열한 격전지 가운데 하나로 꼽힌다.
그 후 이 산성은 한강 상류의 요진(要鎭)으로 한동안 경영되다가 폐허가 되었다.이 성의 전체적인 평면은 삼각형에 가까운 불규칙한 부정타원형으로 산성의 성벽은 동쪽과 서북쪽 일부 구간에 잘 남아 있으나 대체로 붕괴된 상태이며, 전체 둘레는 약 2.4km 정도이다. 옛 기록에 의하면 ‘영원성은 석축성으로 둘레 3,749척, 성내에 우물 1개, 샘이 5곳 있었으나, 지금은 폐하였다’고 한다. 지금도 샘터가 남아 있다. 성안에는 여러 곳에서 건물터가 확인되며, 여러 곳에 성문터가 남아 있으며, 세 곳에 숯가마가 남아 있다. 수습된 유물들은 고려·조선시대에 사용되었던 도자기와 기와류 등으로 그 종류와 수량은 많지 않다.

◇양식적 특징 : 이 산성에서 가장 특징적인 것은 체성(體城)과 여장(女墻)이 확실히 구분되면서도 성의 외벽에서는 구분이 불가능하다는 점이며, 또한 여장에 사혈(射穴)이 없다는 점이다. 능선상에 성벽이 꺾어지는 곳은 능선을 타고 진입하는 적을 방어하기 위하여 곡성(曲城)을 마련하였는데, 동남쪽 성벽에 4곳, 북쪽 성벽에 4곳, 서쪽 성벽에 4곳이 있다. 축성의 위치 선정, 용도 시설의 활용, 여장의 완전한 잔존, 성문과 치서의 구조 형식에 있어서도 우리나라 산성 축조방식에 있어서 가장 전형적인 산성의 완전한 모습을 보여 준다.


소감태그 참여결과
소감태그별 랭킹
잠시 기다려 주시길 바랍니다.

관련 창의체험자원

  • 원주 보문사 청석탑

    원주 보문사 청석탑

    ◇시대 : 고려시대 보문사 옛터에 있는 석탑 ◇내력과 유구현황 : 보문사(普門寺)는 국형사(國亨寺)에서 동북쪽으로 약 2㎞ 위 향로봉의 서쪽 골짜기인 보문골에 있는 절이다. 전하는 말에는 신라 경순왕(敬順王) 때… 더보기

  • 일산동 석불좌상

    일산동 석불좌상

    ◇시대 : 통일신라 말 고려초기, 비로자나석불좌상 ◇내력 및 유물현황 : 원래 원주시 중앙동의 이름을 알 수 없는 절터에 있던 것을 일제 강점기 때 일본인들이 남산 추월대로 옮겨… 더보기

  • 원주 관음사

    원주 관음사

    1971년 원주시 행구동에 창건된 관음사는 1992년 대웅전, 종각, 산신각 불사를 중건하였다. 한국불교의 맥을 이어온 전통종단의 산하사찰로 석호선사의 기도정진중 관세음보살의 계시로 현재의 위치에 창건되었다. 현재는 한반도의 중심에 위치한… 더보기

  • 흥양3기

    흥양3기

    흥양3기는 원주시내에서 4km 떨어진 곳에 있으며, 첫째 것은 자식을 얻기 위해 치성을 드리는 여자바위, 둘째 것은 소의 머리를 떠오르게 하는 쇠세바위이며, 세 번째 것은 크기는 작지만 설악산의… 더보기

  • 보문사(원주)

    보문사(원주)

      신라 경순왕(재위:927∼935) 때 무착(無着)이 창건하였으며, 이후의 연혁이 전하지 않아 절의 자세한 역사는 알 수 없다. 《보문암창기(普門庵創記)》에 따르면 1592년(조선 선조 25) 임진왜란 때 불에 탔다가 중창된 것으로… 더보기

  • 원주운곡원천석묘역

    원주운곡원천석묘역

      운곡 원천석(1330∼?) 선생의 묘이다. 원천석 선생은 어릴 때부터 학문에 밝아 목은 이색 등과 함께 성리학의 보급에 큰 역할을 했으며 조선 태종의 어릴적 스승이기도 하였다. 고려말에 정치가 문란해지자… 더보기

  • 영원사

    영원사

    영원사는 신라시대 문무왕 16년(676)에 의상대사가 창건하였다고 전해지고 있다. 676년(문무왕 16) 의상이 영원산성   의 수호 사찰로 창건하여 영원사라고 하였다가 조선시대 1664년(현종 5)에 인환이 중건하면서 영원사로 바꾸었다. 그… 더보기

  • 상원사

    상원사

    상원사는 치악산의 남쪽 끝 남대봉(1,182m) 기슭에 있는 절로 100평 남짓한 돌바닥 위에 세워져 있는데 절 앞 바위 틈   에서는 시원한 샘물이 솟아오르고, 그 앞에는 40여m의 벼랑… 더보기

  • 원호묘역

    원호묘역

    원호묘역은 1463년 조선 단종 때 생육신(生六臣)의 한 사람인 원호를 모신 묘인데, 이 묘터는 원호선생이 생전에 직접   정했다고 전해진다.  묘 앞에는 1713년 세운 묘비를 비롯하여 상석과 문인석… 더보기

  • 운곡 원천석 묘역

    운곡 원천석 묘역

    운곡 원천석선생의 묘로 2000년 11월 18일 강원도기념물 제75호로 지정되었다.  선생의 묘역 내에는 봉분 앞에 모비와   제사음식을 차려 놓을 수 있는 상석이 있고, 조금 떨어진 곳에 신도비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