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고도리 석조여래입상

익산시청 문화관광과

063-859-5797

http://me2.do/FjqBv3OR

전라북도 익산시 금마면 동고도리 1084-2

관심 자원

개요

익산시 금마면 동고도리 남쪽으로 10리쯤으로 떨어진 들판에 금마를 남류하는 옥룡천(玉龍川)을 사이에 두고 동서로 약 200m 떨어진 마주 보며 서있는 두 기의 석인상이 있다. 이를 다른 말로는 ‘인석(人石)’이라 부르고 있다. 이 두 기의 석인상은 하나의 석주(石柱)에 머리부분부터 석좌(石座)까지 조각하였다. 석상의 머리위에는 높은 관을 얹었으며, 얼굴은 가늘게 뜬 눈, 작은 코, 가느다란 입술이 인상적인 모습이다. 어깨는 그대로 흘러내려 아주 좁게 처리하고 있다. 양팔은 복부 앞에서 손가락을 끼고 있으나 옷으로 가리워졌고, 옷의 문양은 목에서부터 평행선으로 흘러내려 양쪽 발등위에서 좌우로 벌어졌다. 석좌는 앞쪽을 깎아 모를 내었고 발등은 간략하게 처리하였다. 이 석상은 넘어져 방치되어 있던 것을 철종 9년(1858)에 익산군수로 부임한 황종석(黃鍾奭)이 다시 세우고 ‘군남 석불중건기(郡南 石佛重建記)’의 비문을 남겼다. 그가 이 비문에서 “이 석불을 불상과 같다”고 하였기 때문에 불상으로 알려지게 된 것이다.

 이 석불중건기에는 “금마는 익산구읍의 자리인데 동․서․북의 3면이 다 산으로 가로 막혀 있다 그런데 유독 남쪽만이 터져 있어 물이 다 흘러나가 허허(虛虛)하게 생겼기에 읍의 수문(水門)의 허(虛)함을 막기 위하여 세운 것이라 한다.

금마의 주산(主山)인 금마산의 형상이 마치 말의 모양과 같은데, 말에게는 마부가 있어야한다고 하여 마부로서 이 석상을 세웠다고 한다. 그래서 금마산을 마이산(馬耳山)이라 부르기도 한다.

두 석상은 서쪽의 석상은 남자이고, 동쪽의 석상은 여자라고 한다. 그런데 이 두 석상 사이로 옥룡천(玉龍川)이 흐르기 때문에 이 둘은 평시에는 떨어져 만나지 못하다가 섣달 그믐날 밤 자정에 옥룡천 냇물이 꽁꽁 얼어붙으면 두 석상이 서로 건너와서 끌어안고 그동안 맺혔던 회포를 풀다가 새벽에 닭이 울면 헤어져서 다시 제자리에 가 선다고 한다.


소감태그 참여결과
소감태그별 랭킹
잠시 기다려 주시길 바랍니다.

관련 창의체험자원

  • 익산 왕궁리 오층석탑

    익산 왕궁리 오층석탑

    익산 왕궁리 오층석탑은 고려 전기 시대의 석탑으로 국보289호로 지정된 석탑입니다. 마한시대 도읍지로 알려진 전북 익산 왕궁면에서 남쪽으로 2㎞쯤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으며, 백제 석탑양식을 충실히 따른 통일신라… 더보기

  • 금마 서동공원

    금마 서동공원

    1. 서동공원내에 위치한 마한관 견학을 통해 마한의 역사와 당대의 생활상을 안다. 2. 한반도에 정착한 선인들의 삶을 살펴보고 변화과정을 안다. 3. 국내 유명 조각가의 예술작품 감상을 통해 정서적… 더보기

  • 태봉사

    태봉사

    백제시대 삼존불상이 있는 사찰, 태봉사   태봉사는 백제시대의 삼존불상이 있는 사찰이다. 사찰을 찾아가는 길도 쉽고 편안하다. 거의 평지에 위치한 대웅전은 뒤쪽의 야트막한 구릉과 어우러져 한 폭의 그림과… 더보기

  • 익산 제석사지

    익산 제석사지

     익산시 왕궁면 왕궁리 궁평마을 서편 마을 입구쪽에 있는 제석사지는 지금은 민가에 둘러 싸여 점차 그 흔적을 잃어가고 있다. 이 궁평(宮坪)마을은 백제때의 내궁(內宮)터로 알려졌다. 내궁이란 내원당(內院), 내불당(內佛堂), 내사(內寺)의… 더보기

  • 익산토성

    익산토성

    서동왕자가 마를 캐고 오금(五金)을 얻은 백제시대 토성   익산시 금마면 서고도리 오금산에 있는 산성인데, 둘레는 약 714m의 성으로 흙과 돌을 같이 사용하여 쌓은 테머리식 토성이다. 현재 토성… 더보기

  • 전북 익산미륵사지

    전북 익산미륵사지

    백제 미륵사는 6세기 후반에서 7세기에 걸쳐 동북아시아 일대에 크게 융성하고 있던 미륵사상을 배경으로 창건되었다. 현재 백제가 부여에서 익산으로 수도를 옮기려는 정황이 곳곳에서 밝혀지고 있고 수많은 백제 유적지가… 더보기

  • 익산 연동리 석조여래좌상(보물45호)

    익산 연동리 석조여래좌상(보물45호)

    이 불상은 머리만 없어졌을 뿐 불신(佛身), 대좌(臺座), 광배(光背)까지 고스란히 남아 있는 백제의 작품이다. 지금의 머리는 새로 만든 것이며, 불상의 현 신체 높이는 156㎝이다.  이 석조여래입상은 대좌의 모습과… 더보기

  • 익산 중앙동 구 삼산의원

    익산 중앙동 구 삼산의원

    등록문화재 제180호 익산 중앙동 구 삼산의원   익산 중앙동 구 삼산의원은 전라북도 익산시 중앙동에 있는 옛 삼산의원 건물이다. 이곳은 2005년 6월 18일에 등록문화재 제180호로 지정되었다. 정봉교 소유이다…. 더보기

  • 아석정

    아석정

    익산시 향토유적 제4호 아석정   아석정은 전라북도 익산시 금마면 서고도리에 있는 정자이며 2002년 5월 30일에 익산시 향토유적 제4호로 지정되었다. 금마면 서고도리 서계마을의 산 중턱에 위치한다. 1934년 소진홍(蘇鎭洪)이… 더보기

  • 익산 미륵사지 석탑(국보11호)

    익산 미륵사지 석탑(국보11호)

    국보  제11호 백제 최대의 절이었던 익산 미륵사터에 있는 탑으로, 무너진 뒤쪽을 시멘트로 보강하여 아쉽게도 반쪽탑의 형태만 남아 있다. 6층까지만 남아 있으며, 정확한 층수는 알 수 없다.  탑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