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인사(대구)

5월 12일, 석가탄신일

대구광역시

부인사

053-982-5006

http://me2.do/5m9JbKit

대구 동구 팔공산로 967-28

관심 자원

개요

* 대구지역의 대표적 명찰, 부인사 *
대구의 팔공산(八公山) 남쪽 중턱에 자리하고 있는
부인사(符仁寺)는 이 지역의 대표적 명찰 가운데 하나이다. 행정구역상 소재지는
대구광역시 동구 신무동 355번지이며, 현재 대한불교조계종 제9교구 본사 동화사의
말사로 속해 있다. 창건 이후 고려 말까지의 부인사 연혁은 자세히 전하는 내용이
없다. 다만 고려 말의 여러 기록으로 미루어 볼 때, 부인사는 오랫동안 거찰의 규모를
그대로 유지하고 있었던 것으로 생각된다.
 
신라와 고려시대에는 39개의 부속암자를 관장하였고
2천여 명의 승려가 머물며 수도하였다고 한다. 고려 현종 때부터 문종 때까지 도감(都監)을
설치하고 고려 초조대장경(初彫大藏經)을 판각한 곳으로도 유명하다.
 
판각은 몽골의 칩입으로 대부분 소실되었고, 현존하는
1,715판도 일본 교토[京都] 난젠사[南禪寺]에 보관되어 있다. 몽골 칩입 이후 중건하였으나
임진왜란 때 다시 불탔다.
 
지금 건물은 1930년대 초 비구니 허상득(許相得)이
원 위치에서 서북쪽으로 약 400m 거리에 있는 암자터에 중창한 것이다. 당우에는
석가모니불상과 아미타불상, 관세음보살상을 안치한 대웅전과 선덕묘, 2동의 요사채가
있다.
 
* 부인사의 역사와 승려의 난 *
고려 후기인 1203년(고려 신종 6) 무렵에 이르러
부인사에서는 큰 정치적 사건이 발생한다. 보통 “부인사 승도란(僧徒亂)”으로
부르는 사건인데, 이 사건은 부인사 승려들이 중심이 되어 최씨 무신정권에 반발한
반란이었다. 이미 1202년에도 운문사와 부인사·동화사 등의 승려들이 연합하여
경상북도 영천(永川)의 관아를 공격한 일이 있었다. 1203년의 부인사 승도란은 그
전 해에 있었던 영천 공격 사건과 연계되는 난이었다.
 
무신집권기에 지방 사원의 승려들이 반란을 일으킨
사례는 적지 않게 발견되는데, 부인사 승려들이 일으킨 이 난은 경상북도 청도 운문사(雲門寺)에서
발생한 난과 함께 규모가 컸던 승려란으로 평가된다. 이 시기 승려와 지방민들이
합세하여 일으킨 반란 사건은 고려 후기 정치사에서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며, 이에
대해서는 이미 일반 정치사 분야에서의 연구가 이루어진 바 있다. 여하튼 부인사를
중심으로 이러한 난이 발생하였다는 사실을 통해 부인사가 이 지역에서 차지하고
있던 위상을 어느 정도 짐작할 수 있지 않을까 한다.


소감태그 참여결과
소감태그별 랭킹
잠시 기다려 주시길 바랍니다.

관련 창의체험자원

  • 신숭겸장군유적지

    신숭겸장군유적지

    대구광역시 기념물 제 1호로 이 곳은 고려 태조때 개국공신 장절공 신숭겸 장군이 순절한 곳이다. 신숭겸 장군은 태봉의 기장으로 배현경 등과 궁예를 내몰고 왕건을 받들어 고려를 개국하였다. 태조… 더보기

  • 삼존석불

    삼존석불

    제2 석굴암은 신라불교 예술의 전성기에 이룩된 최고의 걸작으로 경주 석굴암보다 약 100년 정도 먼저 만들어졌음. 현재 제2 석굴암은 1995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록되어 있을 정도로 예술적 가치 또한… 더보기

  • 선본사

    선본사

    팔공산 관봉(冠峯) 아래에 위치하고 있는 전통사찰로 소지왕 13년(491)에 극달대사(極達大師)가 창건했다고 전하며, 인조 19년(1641)에 수총(秀聰)이 중창하였다. 1765년에 기성화상이 중수(重修)하였고, 운암화상이 삼수(三修), 낙허화상이 사수(四修), 월인화상이 오수(五修)하였다. 비구니 제희스님이 1985년에… 더보기

  • 북지장사

    북지장사

    대구에는 ‘지장사’(地藏寺)라는 이름을 가진 절이 둘 있다. 하나는 달성 비슬산의 지맥인 최정산(最頂山) 자락에, 다른 하나는 팔공산 기슭에 터를 잡았다. 흔히 앞을 남지장사, 뒤를 북지장사로 부른다. 대구를 기준으로… 더보기

  • 선본사3층석탑

    선본사3층석탑

    -시대 : 통일신라 -지정사항 : 도 지정 유형문화재 제115호 -지 정 일 : 1979. 1. 25 통일신라시대(統一新羅時代)의 탑이다.이중기단(二重基壇) 위의 방형(方形)의 3층 탑신부(塔身部)를 건립하였는데, 상하기단에는 탱주(撑柱)와 우주(隅柱)가 새겨졌고,… 더보기

  • 검단토성

    검단토성

    성(城)은 대구분지의 북쪽을 흐르는 금호강의 하안구릉에 위치하며,봉무토성과는 금호강을 사이에 두고 대치되어 있다. 성의 둘레는 1.3Km인데, 동편은 금호강에 접해서 형성된 자연단애를 이용하였고,북쪽과 남쪽은 구릉의 능선을 따라 성벽을 쌓았으며,서쪽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