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 장정리 오층석탑 (보물10호)

5월 12일, 석가탄신일

인천광역시

문화재청 유형문화재과

1600-0064-

http://me2.do/FSyGvvAY

인천 강화군 하점면 장정리 산193번지

관심 자원

개요

이 탑은 무너져 있었으나 1960년 수리하여 다시 세운 것이다. 파손된 곳도 많고, 없어진 부재도 많아서 3층 이상의 몸돌과 5층의 지붕돌, 머리장식 부분 등이 모두 사라진 상태이다. 낮은 언덕의 중턱에 위치하고 있는 절터로 그 규모를 알 수가 없으며, 가람을 배치한 흔적도 찾아볼 수 없다. 

이 탑은 무너져 있었으나 1960년 수리하여 다시 세운 것이다. 파손된 곳도 많고, 없어진 부재도 많아서 3층 이상의 몸돌과 5층의 지붕돌, 머리장식 부분 등이 모두 사라진 상태이다. 낮은 언덕의 중턱에 위치하고 있는 절터로 그 규모를 알 수가 없으며, 가람을 배치한 흔적도 찾아볼 수 없다.


소감태그 참여결과
소감태그별 랭킹
잠시 기다려 주시길 바랍니다.

관련 창의체험자원

  • 강화산성(사적 제132호)

    강화산성(사적 제132호)

    1. 1232년 강화도로 수도를 옮기면서 세운 강화읍을 에워싸고 있는 고려시대의 산성이다. 성은 흙으로 쌓았고, 내성·중성·외성으로 이루어져 있고, 내성은 주위 약 1,200m로 지금의 강화성이다. 중성은 내성을 지키기 위해… 더보기

  • 청련사(강화)

    청련사(강화)

      고구려 장수왕 4년(서기416)에 절터를 찾던 천축조사가 고려산 정상에 올라 오색 연꽃을 날렸는데 청색 연꽃이 떨어   진 곳에 지은 절이 청련사이다. 기록에 의하면 조선 순조 21년(서기 1821)에… 더보기

  • 고려궁지

    고려궁지

    고려 궁지는 사적 제 133호로 고종 19(1232)년 몽골군의 침입에 대항하기 위하여 왕도를 강화로 옮긴 후 1270년(원종 11) 화의를 맺고 개성(開城)으로 환도할 때까지 39년 동안의 왕궁터였다. 이 자리에는… 더보기

  • 강화향교

    강화향교

    강화향교는 고려 1127년(인종 5) 내가면 고천리(고읍)에서 창건되었다고 전한다. 1232년(고종 19) 강화읍 갑곶리(먹절)로 옮겼다가 1259년(고종 46) 서도면 볼음도로 옮겼고, 조선 1642년(인조 2)에는 유수 심열이 송악산 기슭으로 옮겼다고 한다…. 더보기

  • 강화 하점면 오층석탑

    강화 하점면 오층석탑

    강화도 하점면에는 강화도를 대표하는 유적지가 많은데 강화지석묘에서 보이는 서쪽 낮은 야산에 보물로 지적된 고려시대 석탑이 있음을 아는 사람이 많지 않으므로 보물 10호로 지정된 지 꽤 오래되었고 문화재의… 더보기

  • 강화 석수문

    강화 석수문

    강화읍의 중심부를 흐르는 동락천 위에 설치하였던 수문이다. 조선 숙종 37년(1711)에 강화산성의 내성을 쌓을 때 연결하여 처음 설치하였으나, 광무 4년(1900)에 갑곶 나루터의 통로로 삼기 위하여 개천 어구에 옮겼다…. 더보기

  • 강화 유수부동헌

    강화 유수부동헌

    조선시대 관아의 하나로 강화지방의 중심업무를 보던 동헌이다.   영조 45년(1769)에 유수 황경원이 현윤관이라 이름을 붙였으며, 여러 차례 보수해서 본래의 모습을 찾아볼 수 없다.   앞면 8칸·옆면 3칸의… 더보기

  • 연미정

    연미정

    자연경관을 보며 풍류를 즐기거나 학문을 공부하던 정자이다. 한강과 임진강의 합해진 물줄기가 하나는 서해로, 또 하나는 강화해협으로 흐르는데, 이 모양이 마치 제비꼬리 같다고 해서 정자 이름을 연미정이라 지었다고… 더보기

  • 대한성공회 강화성당

    대한성공회 강화성당

    대한성공회 강화성당은 1900년 11월 15일 건립된 동서길이 10칸, 남북길이 4칸인 한식 중층건물이다. 이 성당은 서양의 바실리카식 교회건축 공간구성을 따르고 있으나 가구 구조는 한식 목구조와 기와지붕으로 되어있는 점이… 더보기

  • 강화 부근리 지석묘

    강화 부근리 지석묘

    지석묘란 청동기시대 사람들이 만든 무덤으로 고인돌이라고도 하는데,지상에 책상처럼 세운 탁자식(북방식)과 큰 돌을 조그만 받침돌로 고이거나 판석만을 놓은 바둑판식(남방식)이 있다.   강화군 하점면 부근에는 40여 기의 고인돌이 있는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