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원성왕릉

경주시청 문화재과

054-779-6100

054-760-7405

http://me2.do/5ZfPtf9e

경북 경주시 외동읍 괘능리 산17번지

관심 자원

개요

괘릉은 낮은 구릉의 남쪽 소나무 숲에 있는 것으로 신라 제38대 원성왕(재위 785∼798)의 무덤으로 추정된다. 

원성왕의 이름은 경신이며 내물왕의 12대 후손으로 독서삼품과를 새로 설치하고 벽골제를 늘려쌓는 등 많은 업적을 남겼다. 왕릉이 만들어지기 전에 원래는 작은 연못이 있었는데, 연못의 모습을 변경하지 않고 왕의 시체를 수면 위에 걸어 장례하였다는 속설에 따라 괘릉이라는 이름이 붙여졌다. 

이 능은 원형 봉토분으로 지름 약 23m, 높이 약 6m이다.

흙으로 덮은 둥근 모양의 무덤 아래에는 무덤의 보호를 위한 둘레석이 있는데, 이 돌에 12지신상이 조각되어 있다. 봉분 바로 앞에는 4각 석상이 놓였고 그 앞으로 약 80m 떨어진 지점부터 양 옆으로 돌사자 한쌍·문인석 한쌍·무인석 한쌍과 무덤을 표시해주는 화표석(華表石) 한쌍이 마주보고 서 있다. 이 석조물들의 조각수법은 매우 당당하고 치밀하여 신라 조각품 중 가장 우수한 것으로 꼽히고 있는데, 특히 힘이 넘치는 모습의 무인석은 서역인의 얼굴을 하고 있어 페르시아인이라는 주장도 있다.

괘릉의 무덤제도는 당나라의 영향을 받은 것이지만 둘레돌에 배치된 12지신상과 같은 세부적인 수법은 신라의 독창적인 것이다. 또한 각종 석물에서 보여지는 뛰어난 조각수법은 신라인의 예술적 경지를 잘 나타내고 있다.



※(경주괘릉 → 경주 원성왕릉)으로 명칭변경 되었습니다.(2011.07.28 고시)


소감태그 참여결과
소감태그별 랭킹
잠시 기다려 주시길 바랍니다.

관련 창의체험자원

  • 경주 석굴암

    경주 석굴암

    국보 제24호인 석굴암은 신라 경덕왕 10년에 당시의 재상인 김대성에 의해 창건되었다고 전해진다. 불국사에서 산등성이를 타고 등산로로 3km, 신도로로는 9km거리에 있는 석굴암의 구조는 방형과 원형, 직선과 곡선,평면과 구면이… 더보기

  • 중산동 고분군

    중산동 고분군

    □ 중산동 고분군은 삼한 ·삼국시대에 형성된 대규모 고분군으로 현재 3군데 지정되어 있다. 1991년과 1993년의 발굴조사 결과 돌덧널무덤, 덧널무덤, 돌무지덧널무덤, 구동식돌방무덤, 굴식돌방무덤 다양한 형태의 무덤이 확인되었고, 여러 종류의… 더보기

  • 경주 활성리 석불입상

    경주 활성리 석불입상

    경상북도 경주시 외동읍 활성리에 있는 이 석불은 배(舟)모양의 타원형 광배와 서 있는 자세의 여래상을 표현한 것으로 높이 153㎝, 어깨폭 46㎝, 광배높이 190㎝이다. 머리 위에는 상투 모양의 머리묶음이 있고,… 더보기

  • 경주 원원사지 동서삼층석탑

    경주 원원사지 동서삼층석탑

    8세기 중엽 이후로 석탑은 전반적으로 각 부분의 구성 양식이 축소되거나 간소화되는 경향을 드러내는가 하면, 동시에 탑 그 자체에 장식적인 요소가 가미되어 전시대에는 보지 못했던 장식적인 석탑이 유행하였다…. 더보기

  • 관문성

    관문성

    왜적의 침입으로 경주를보호하기 위해 신라 성덕왕21년(722)에 쌓은 산성이다. 원래 이름은 모벌군성?모벌관문이 있었는데, 조선시대에 관문성으로 부르게 되어 오늘에 이르고 있다. 우박천이라는 냇물을 사이에 두고 동해를 향하여 쌓았으며, 673년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