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명조식 선비길

6월 5일, 세계 환경의 날

경상남도

관광진흥과

055-930-4666

http://culture.hc.go.kr/sub/03_01_03.jsp

경상남도 합천군 삼가면

관심 자원

개요

선비길은 삼가면 외토리 어귀 500년 묵은 느티나무에서 시작된다. 한가로운 풍경 뒤로 조선시대의 선각자이자, 퇴계 이황(1501~1570)과 더불어 영남권 대표 선비인 남명 조식(1501~1572)의 생가터가 있다.
조식 선생은 벼슬살이는 않고 초야에서 후학을 기르고 곧은 소리 상소를 올려 이름을 떨쳤다. 선생의 경(敬)과 의(義)의 정신을 기리는 흔적인 뇌룡정(雷龍亭), 용암서원(龍岩書院)등을 따라가다보면, 혼란한 오늘날 조식 선생과 같은 올곧은 선비 정신이 더욱 절실하게 느껴진다.한편, 삼가는 육질이 부드럽고 신선한 한우를 맛볼 수 있는 명소로 이름이 높다. 질 좋은 한우는 남명조식선비길에서 놓칠 수 없는 커다란 즐거움이다.


소감태그 참여결과
소감태그별 랭킹
잠시 기다려 주시길 바랍니다.

관련 창의체험자원

  • 삼가향교

    삼가향교

    1983년 8월 12일 경상남도유형문화재 제229호로 지정되었다. 세종 때 유림들이 향리(아전) 자제들의 교육을 목적으로 건립하였으며 1520년(중종 15)에는 명륜당 등을 확장, 보수하여 공자(孔子)의 위패를 모셨다. 그 후 임진왜란 때… 더보기

  • 황매산군립공원

    황매산군립공원

    합천군 가회면과 대병면에 걸쳐있는 황매산은 합천의 진산이지만 산행서적이나 관광지도에서도 찾기 힘들 정도로 무명의 산이었다. 덕분에 훼손되지 않은 아름다운 골짜기를 간직하고 있는 산이다. 1983년 군립공원으로 지정되면서 알려지기 시작했고,… 더보기

  • 남명조식선생생가지

    남명조식선생생가지

    조선 중기 학자 남명 조식(1501∼1572) 선생이 태어난 곳이다.조식은 경상좌도의 대학자 이황과 같은 시대에 살면서 경상우도를 대표하는 유학자로 그와 쌍벽을 이루었다. 저서로 『남명학기유편』, 『남명집』 등이 있으며 특히 의(義)와… 더보기

  • 외토리 쌍비

    외토리 쌍비

    외토리 쌍비’는 이곳 지명이 외토리이고 비각(碑閣) 안에 두 개의 비석이 나란히 서있기 때문에 붙여진 이름이다. 비각   의 정면에서 볼 때 왼쪽에 서있는 비는 앞면에 ‘효자리’(孝子里)라는 글자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