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암석불

5월 12일, 석가탄신일

전라북도

대암석불 관리팀

063-535-5141

http://me2.do/5wKakf2Q

전북 정읍시 망제동 15

관심 자원

개요

전라북도 정읍시 망제동에 있는 조선시대의 불상으로 높이 4.28m, 전라북도 유형문화재 제118호로 지정되어있다. 일명 ‘대암석불(大岩石佛)’이라고도 한다.   고려시대에 크게 유행하는 형식 조선시대 석불에서 이 석불은 하나의 돌로 조성되었고 머리에 삿갓형의 넓은 원형 보개(寶蓋)를 올려놓은 석불입상이다. 직사각형에 가까운 석주형의 신체와 평면적인 옷 주름 등에서 토속적인 느낌이 강하다. 이처럼 머리 위에 따로 만든 원형 보개를 올려놓은 여래상은 경상남도 거창의 양평동 석불입상과 같이 통일신라 말기부터 나타나기 시작한다. 그리고 고려시대에 크게 유행하는 형식이지만 조선시대 석불에서는 드물게 나타난다.   윤곽이 불분명한 동자승의 얼굴을 연상 머리는 민머리지만 육계(부처의 정수리에 있는 뼈가 솟아 저절로 상투 모양이 된 것)의 윤곽이 불분명하여 마치 동자승의 얼굴을 연상시킨다. 부드러운 표정의 얼굴 조각과는 달리 신체는 움츠린 듯 위축된 어깨 너비와 하단 너비가 거의 동일한 직사각형의 돌기둥 형태이다. 신체는 몸의 굴곡이 전혀 드러나지 않을 정도로 볼륨을 찾을 수 없을 정도로 평면화되어 인체 조각으로서의 면모를 상실하였다. 어깨에 걸친 법의는 사각형의 목깃을 도드라지게 조각하고 그 아래로 연속되는 옷 주름을 층단식으로 표현하였다.   양손은 상하 수직을 이루는 시무외인( 팔을 들고 다섯 손가락을 펴 손바닥을 밖으로 향하여 물건을 주는 시늉의 손 모양, 여원인(오른손의 다섯 손가락을 펴서 밖으로 향하여 드리운 모양)의 통인(通印)이다. 왼손은 곧게 폈지만 오른손은 둘째 손가락을 살짝 구부려 엄지와 맞대었다. 뒷면은 전혀 조각되지 않았다. 방형(네모반듯한 모양)의 대좌는 이중으로 턱이 졌으며 윗면에 석불의 양발이 조각되었다.


소감태그 참여결과
소감태그별 랭킹
잠시 기다려 주시길 바랍니다.

관련 창의체험자원

  • 후지리 탑동석불

    후지리 탑동석불

    전라북도 정읍시 영원면 후지리 해정사 절터에 있는 고려시대의 불상으로 불상 높이 96㎝의 좌상이다. 전라북도 유형문화재 제98호로 지정되어 있다.   양 손은 가슴에 모으고 있는 비로자나불 머리가 없어진 상태이며,… 더보기

  • 해정사지 석탑

    해정사지 석탑

    고려시대에 만든 5층 석탑으로 추측 해정사지 석탑은 전라북도 유형문화재로 지정되었으며, 해정사(海鼎寺 )유허지로 전해지고 있다. 이 탑은 2중 기단위에 3층 석탑이 있고, 형이 약 화된 상륜이 얹혀 있다…. 더보기

  • 장문리 오층석탑

    장문리 오층석탑

    경쾌한 느낌의 백제 석탑의 양식 전라북도 정읍시 고부면 장문리에 있는 장문리 오층석탑은 고려시대의 석탑으로 1971년 전라북도 유형문화재 지정되었으며, 이 석탑은 백제양식을 계승하고 있다.   2층 기단 위에 세워진… 더보기

  • 천곡사지 칠층석탑

    천곡사지 칠층석탑

    신라의 승려 자장율사가 선덕여왕의 명으로 창건한 사찰 전라북도 정읍시 농소동에 있는 고려시대의 석탑으로 천곡사지 터라고 일컫는 망제동의 서쪽 산기슭에 위치한 탑으로 낮은 단층기단 위에 7층 탑신을 올린… 더보기

  • 고암 서원

    고암 서원

    송시열(宋時烈)의 학문과 덕행을 추모하기 위해 창건 전라북도 정읍시 상평동에 있는 서원. 조선조 숙종 15년인 1689년에 우암 송시열(宋時烈)이 정읍에서 수명한 후 6년이 지나서 그의 무고함이 밝혀지게 되어 나주… 더보기

  • 고부구읍성

    고부구읍성

    정읍시는 갑오동학혁명의 시발지이자 주요 무대로 덕천면의 황토현 전적지를 중심으로 고부 관아터, 만석보터, 말목장터, 전봉준장군고택 등 많은 관련 유적이 있다. 높이 132m의 성황산(城隍山)에 쌓여진 고부의 옛 읍성은 고려시대부터… 더보기

  • 정토사

    정토사

    대한불교조계종 제24교구 본사인 선운사의 말사로, 팔봉산 또는 정토칠봉이라고도 불리는 정토산 중턱에 있다. 1299년(고려 충렬왕 25) 담운선사가 창건했다고 구전되지만 절의 연혁을 기록한 사적기나 기타 자료가 남아 있지 않아… 더보기

  • 은선리 삼층석탑

    은선리 삼층석탑

    백제계 양식의 고려시대 석탑 전라북도 정읍시 영원면 은선리에 있는 고려시대의 석탑. 높이 6m. 보물 제167호. 현재 원위치에 원형대로 남아 있는 석탑이나 이 탑이 소속하였던 사찰은 아직 밝혀지지… 더보기

  • 남복리 오층석탑

    남복리 오층석탑

    통일신라양식을 반영한 고려시대 석탑 전라북도 정읍시 고부면 남복리에 있는 고려시대의 석탑으로 높이 5.4m. 전라북도 유형문화재로 지정되어 있다. 이 탑은 2층 기단 위에 5층 탑신을 올린 석탑으로 미륵암… 더보기

  • 전봉준 고택

    전봉준 고택

    동학농민혁명의 핵심 인물이자 지도자였던 전봉준 장군은 1855년 12월 3일 이곳 고창읍 죽림리 63번지 당촌 마을에서 서당 훈장을 하던 전장혁의 아들로 태어나 13세 무렵까지 살았다. 당시에는 서당, 안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