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각로 문화마을

인천 남구 숭의동 109-382

관심 자원

개요

인천 남구 숭의동에 있는 우각로 문화마을은 과거와 현재를 잇는 문화의 산증인이다.

우각로는 인천 제물포항이 개항되면서 서울로 통하는 유일한 도로였고 인천항에 들어오는 모든 배에서 보이는 최적의 위치이기도 한 중요한 거점 지역이다.

이 도로는 고종때 전국적인 도로망을 구성할 당시의 최초의 도로이기도 하다.

 

배다리 헌책방 골목, 화평동 냉면거리, 벽화마을, 싸리재 카페 체험


소감태그 참여결과
소감태그별 랭킹
잠시 기다려 주시길 바랍니다.

관련 창의체험자원

  • 인천 답동성당

    인천 답동성당

      인천 중구 답동에 소재한 답동 성바오로성당은 1981년 9월 25일 사적 제287호로 지정되었다. 구한말 1897년에 파리 외방전교회 소속의 코스트 신부의 설계로 처음 건립되었고 1937년에 시잘레 신부의 설계로 증축된 991.74m²(300평)… 더보기

  • 부평 종합시장

    부평 종합시장

       부평 종합시장은 인천시 부평지역에서 가장 역사가 오래된 재래시장으로 일제시기 부평역 일대가 개발되면서 자연 발생적으로 인구가 늘었고 노점들이 들어서며 골목시장이 형성되었습니다. 부평시장은 일명 도깨비시장(양키시장)으로 불리며 그 규모를… 더보기

  • 미두취인소

    미두취인소

      쌀⋅콩 등 곡물을 대상으로 현물 및 선물(先物) 거래하던 시장. 항 이후 조선에서 생산된 미곡 중 상당량이 일본으로 이출(移出)되었다. 따라서 생산과 집하, 정미(精米), 보관 등의 과정을 합리적으로 운용할… 더보기

  • 홍예문

    홍예문

      무지개처럼 생긴 문이라는 뜻의 홍예문(虹霓門)은 인천 시내 남북간 교통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하여 철도 건설을 담당하고 있던 일본 공병대가 1906년 착공하여 1908년에 준공하였으며 처음에는 혈문(穴門)이라고 불렀다.  … 더보기

  • 해안천주교교회교육관

    해안천주교교회교육관

      1958년 인천에 거주하는 화교들을 위해 건립한 성당으로, 원래 이름은 ‘선린화교성당’ 이었으나 1970년대 이후 화교들이 본국으로 돌아가면서 신자 수가 줄어들어 1972년 ‘해안성당’으로 이름을 바꾸어 일반 성당이 되었습니다. 또한,… 더보기

  • 의선당

    의선당

      의선당은 인천항 개항(1883년 2월) 이전인 1850년대 화엄사(華嚴寺)란 이름으로 이미 문을 연 사당입니다. 원래 이름인 화엄사를 의선당으로 바꾼 이유는 화교들이 먼 이국땅에 잘 적응하며 의를 지키고 살도록… 더보기

  • 삼국지벽화거리

    삼국지벽화거리

      삼국지 벽화거리에는 <삼국지연의>의 명장면과, 소설 속 등장인물들의 이야기가 160개의 벽화로 펼쳐져 있습니다. 그림과 설명이 잘 되어 있어 천천히 걸으며 감상하다보면 책 한권을 읽는 듯한 기분을 느낄… 더보기

  • 패루

    패루

      차이나타운 제1패루 중화가는 인천시와 자매결연을 맺은 웨이하이시가 기증한 차이나타운의 대표적인 상징물입니다. 중화가라는 이름은 중화사상의 반영으로 세상의 중심에 있는 중국인들의 거리라는 뜻입니다. 제2패루는 인화문으로 한중문화관 옆에 위치해… 더보기

  • 월미도(조탕)

    월미도(조탕)

    월미도(조탕)는 1920년대 우리나라 최초이자 유일한 해수탕이었습니다.  ‘조탕(潮湯)’은 일반적인 바닷물이 아니라, 지하 암반층에서 바닷물과 성분이 비슷한 지하수를 끌어올려 목욕물로 사용했는데, 이 암반수에는 각종 미네랄과 염화나트륨 등이 포함돼 있어… 더보기

  • 한국이민사박물관

    한국이민사박물관

    한국이민사박물관은 2003년 미주 이민 100주년을 맞아 우리 선조들의 개척자적인 삶을 기리고 그 발자취를 후손들에게 전하기 위하여 인천광역시 시민들과 해외동포들이 함께 뜻을 모아서 건립한 우리나라 최초의 이민사 박물관입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