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안사

5월 12일, 석가탄신일

전라남도

정안사

061-863-6533

http://travel.jangheung.go.kr

전남 장흥군 관산읍 옥당리 당동

관심 자원

개요

장흥임씨(長興任氏)의 시조 임호(任顥)와 그의 아들 정경공 임의(任懿), 손자인 문숙공 임원숙(任元淑), 문충공 임원후(任元厚), 문헌공 임원준(任元濬) 등 고려조에 공헌한 선조들의 위패를 봉안한 사우이다.

장흥군은 고려시대에는 정안현으로 영암군에 소속되었는데, 고려 제17대 인종 왕비인 공예태후 임씨의 탄신지라 하여 이름을

‘장흥’으로 고치고 부로 승격시켰다. 지금의 장흥은 공예태후 임씨에서 연유한 것이다.

임호는 중국 소흥부 출신으로 고려 정종 때 이곳에 정착, 개기하였는데, 그래서 후손들이 본관을 장홍이라 부른다.

그는 상서공부원외랑을 지내고 태자태부에 증직되었으며, 한편 장홍임씨들의 기가에 커다란 역할을 한 분은 임호의 아들 임의였다.

그는 문종 24년에 과거에 급제하고 비서성교서랑을 초직으로 관계에 진출한 후 숙종 5년에 송나라 철종이 승하하자 조문사절로 다녀오면서 황제가 하사한 신의보구방이라는 의서를 가지고 돌아왔다.

그후 여러 관직을 두루 거쳐 숙종9년에 동지추밀원사를 제수받아 재상의 반열에 올랐으며, 참지정사를 거쳐 문하시랑평장사에 올랐고, 예종 4년에 권판상서이부사가 되어 수상을 지냈으며 여진족 정벌에 공헌하였다. 고려 좌리공신이 되었으며 시호는 ‘정경’이다.

임의는 아들 셋을 두었는데, 장자 임원숙은 중서시랑평장사가 되어 재상의 반열에 올랐고 시호는 ‘문숙’이며, 차자 임원후는 의종 1년에

문하시중이 되어 아버지 임의의 뒤를 이어 수상을 지냈고 시호는 ‘문충’이다. 계자 임원준 역시 중서시랑평장사가 되어 재상의 반열에 올랐으며 시호는 ‘문헌’이다. 또한 임원후의 딸이 인종왕비 공예태후(恭睿太后)가 되면서 가문은 더욱 빛나게 된다.

공예태후는 장흥군 관산읍 옥당리 당동에서 태어나 인종 4년에 왕비가 되고 의종 1년에 왕태후가 되었으며 슬하에 5남 4녀를 두었다.

태후는 정중부, 이의방, 이의민등 무인들이 날뛰던 난세에도 탁월한 정치력을 발휘하여 왕실을 굳건히 지켰으며, 의종, 명종, 신종 등

아들 3형제가 왕위를 계승하였다. 정안사는 장홍임씨 종친들의 헌 성금으로 1998년도에 건립하였다


소감태그 참여결과
소감태그별 랭킹
잠시 기다려 주시길 바랍니다.

관련 창의체험자원

  • 강진염걸장군묘소

    강진염걸장군묘소

      임진왜란 때 큰 공을 세운 염걸 장군의 묘이다. 장군은 어려서부터 글 재주가 뛰어나고 힘이 세었으며 크면서 말타기와 활쏘기를 익혀 그 재주가 비범하였다고 한다.선조 25년(1592)에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더보기

  • 위성렬 가옥 사당

    위성렬 가옥 사당

    장흥군 관산읍 방촌의 내동마을 안쪽 깊숙한 곳에 자리한 장흥위씨 종가댁이다. 방촌마을은 장흥위씨 집성촌으로 임진왜란이 지난 뒤 17세기 초엽에 동족적 기반을 마련하기 시작하고 위덕화(1551∼1598)의 장남 위정철(1583∼1657)이 방촌으로 옮겨오면서… 더보기

  • 탑산사지 석등

    탑산사지 석등

    장흥 탑산사지 석등 (長興 塔山寺址 石燈) 종 류 : 문화재자료 제196호 시 대 : 고려 초반기 규 모 : 현총고 141cm 기단고 20cm 기단하대폭 81cm 간석고 100cm… 더보기

  • 장흥 지석묘군

    장흥 지석묘군

    장흥 방촌리 지석묘군(長興 傍村里 支石墓群) 종 류 : 도지정기념물 제134호 시 대 : 청동기시대 규 모 : 일원(5.774㎡) (93基) 지정년월일 : 1990년 12월 5일 소유자 : 위… 더보기

  • 장천재

    장천재

    장흥 장천재(長興 長川齋) 종 류 : 도유형문화재 제72호 시 대 : 조선시대 규 모 : 정면 5칸, 측면 4칸, 팔작지붕(1棟) 소재지 : 관산읍 옥당리 산 95 지정년월일… 더보기

  • 영석재

    영석재

    영석재(永錫齋) 종 류 : 문화재자료 제69호 시 대 : 조선후기 규 모 : 1 곽(1,236㎡) 지정년월일 : 1984년 2월 29일 소유자 : 인천이씨 건물은 강당, 사당, 내삼문,… 더보기

  • 천관사

    천관사

    관산읍과 대덕읍 경계에 있는 천관산 중턱에 신라 애장왕 때 영통화상이 세웠다고 전해지는 천관사가 자리한다. 지금은 송광사의 말사인데, 번성했을 때에는 89암자를 거느렸고, 1,000여 명의 대중이 운집해 수도정진했으며, 당나라… 더보기

  • 장흥 탑산사지 금동여래입상

    장흥 탑산사지 금동여래입상

    장흥 탑산사지금동여래입상은 대좌부분이 떨어져나갔지만 불신과 대좌가 같은 개체임이 금속성분 분석 결과 확인된 것이다. 불상의 외모상에서 나타난 양식의 특징 또한 7세기경 삼국시대의 전통적인 양식을 계승한 것으로 계란형의 얼굴과… 더보기